천문학 관련 장비와 관련된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곳입니다.
자신이 소유한 장비에 대한 자랑도 해 주세요.
총 게시물 117건, 최근 0 건
   
왕초보, 첫 망원경 관측을 재시도하다. 그리고 첫 경험...
글쓴이 : 송하균 별님 날짜 : 2014-02-24 (월) 02:11 조회 : 7761

아래 글은 네이버의 한 카페에 제가 올린 글(http://cafe.naver.com/skyguide/124507) 입니다.  공유를 위해 옮겨봅니다.

----------------------------------------------------------------------------------------------------------------

어제(토요일) 주간에 제 첫 망원경을 조립한 후, 야간에 베란다에서 첫번째 별관측을 시도하면서 실패한 후,
장소를 시골 고향집으로 옮겨 재시도 하면서 느낀 점들을 정리해봅니다.


저의 첫 망원경의 첫 베란다 진출의 실패로  짧은 고민과 갈등이 시작되었습니다.
시간을 보니 밤 11시30분이 넘어가고 있었습니다.
    오늘은 이만 접어?
    망원경을 들고 동네 공원 어딘가로 나가서 다시 시도해?
    하늘이 이곳보다는 더 좋은 고향 시골집으로 가서 다시 시도해?

오늘 여기까지 왔는데 준비 부족이기는 하였으나 여기서 접기에는 너무 아쉬웠습니다.
그리고 제가 그리 쉽게 포기하는 편이 아니기도 합니다.

동네 가까운곳에 빛이 적은 장소가 어디있을까... 잠시 생각해 보았지만 마땅히 생각나는곳이 없습니다.
가까운 공원이야 여러군데 있지만 방범이 잘되어 있다 보니 어디나 가로등이 환합니다.

음... 어쩔까...

문득, 고향 집이 생각납니다. 충남 당진에 할아버지와 아버지, 제가 태어나고 자랐던 시골집이 있습니다.
제가 어릴때 살았던 그 초가 흙집은 몇해전에 완전히 기울고 무너져 내려 2년전에 조그마한 농가주택을 새로 지은 집이지요.
당진 시내에서 멀지는 않아 광해가 없지는 않지만, 외딴곳이고 집에서 멀지 않은 곳에 다른 집 3채가 있지는 하지만
노인네들만 사는 곳이라 밤에는 집 주변 200미터 범위에는 불빛이 없는 곳이지요.

지금이 11시30분이 넘었는데... 가볍게 준비하고 서둘러 출발해도 새벽 1시30분은 넘어야 도착할텐데...
하지만 오늘 꼭 목성을 보고싶었습니다.
잠시 고민하고는... 쇠뿔도 단김에 빼라고 하는데, 그래! 가자! 결정합니다.
마나님에게 망원경 가지고 별 보러 고향집에 간다고 하니 화들짝 놀랍니다.

부라부랴 몇가지만 챙기고...
미리 주문해 배송받은 소프트백(아스트로2)을 처음 꺼내고는 망원경을 주섬주섬 챙겨 담았습니다.
이 가방... 잘 모르고서 게시판 글만 보고 주문했던건데... 딱 맞는군요(약간 넉넉하고 남습니다). 잘 샀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옷 챙겨입고, 지하 주차장으로 망원경을 들고 내려가면서 몸으로 느꼈습니다.
스타네비게이터 102 망원경은 무게가 대충 6Kg 조금 넘는걸로 알고있는데, 4층에서 지하 주차장까지 5개층을 들고 내려가면서
이동성 이라는게 이래서 중요한거구나...

만일 제가 처음에 생각했던 전체 무게가 30KG 전후가 되는 8인치나 10인치 돕을 구입했더라면...
5개층을 들고 내려가거나 올라오는게 과연 가능할까?
생각만 해도 아찔했습니다.  고심끝에 이동성이 좋은 망원경을 선택한 저에게 스스로 잘했다고 칭찬해 주었습니다.

차를 출발하며 보니... 밤 12시가 거의 다 되어갑니다.
일산 집에서 당진 집까지 거리는 120Km 정도... 한달에 두세번씩 가보는 길이기에 눈 감고도 갈 수 있는 길이지만
자꾸만 조급해지는 마음을 달래며, 과속하지 말라고 타이르며 시골 집으로 갑니다.
내려가면서 보니 내려갈수록 안개가 많아지는것이 왠지 불안해집니다.
안그래도 미세먼지 경보라고 하던데... 하늘이 안좋으면 어쩐다?
도착해보니 새벽 1시30분이 좀 넘었습니다.

차에서 내리자 마자 하늘을 쳐다보니, 구름은 별로 없지만 미세먼지 때문인지 투명한 하늘은 아니고
안개도 살짝 끼어 평소에는 초롱초롱 보이던 별들이 희뿌옇게 퍼져 보였습니다.
하지만 약간 서쪽 하늘을 올려보니... 목성이 비교적 밝게 보이고 있었습니다.
엷게 낀 안개가 금새 짙어질 것 만 같은 불안함에 마음이 급해집니다.

급하게 챙겨온 몇가지를 집안에 휙~ 던져놓고
차에서 망원경을 내린 후, 어제 오후에 연습했던대로 마당에 신속하게 망원경을 설치하고 준비 끝!

집 전등을 다 끈 후에, 하늘을 쳐다보니 잠시 후 안개로 희뿌옇게 퍼져보이기는 하지만 조금씩 더 잘 보이는 별들...
암적응이 이런거라는걸 다시 느껴봅니다.

망원경 전원을 올리기 전에, 이번에는 북쪽정렬을 북극성으로 해 볼까 하고 북극성을 찾기 위해 하늘을 올려다 봅니다.
게시판의 자료들을 뒤지면서 미리 공부 해 두었던 북극성 쉽게 찾는 방법을 떠올리며 북극성을 찾는데...
흠~~ 북두칠성은 보이는데, 국자 끝으로부터 5배 거리에 있어야 할 북극성은 보이질 않습니다.
안개가 북극성을 가리고 있었던거지요. 경험 많으신 분들이라면 찾을수 있었을것 같은데, 제 눈에는 안보이더군요.

결국, 북쪽정렬은 집에서 연습했던 나침반 모드로 하기로 하고
전원 On, 나침반으로 북쪽과 수평 맞추고...
이 과정에서도 역시 나침반이 더 컷으면 좋겠다고 느껴졌습니다.
그리고, 나침반을 보기 위해서는 조명이 있어야 하는데, 어쩔수 없이 핸드폰 조명을 이용했습니다.
북쪽정렬을 마치고 핸드폰 조명을 끄고 나니 또 한동안 하늘이 잘 보이지 않았습니다.
이래서 붉은색 조명을 미리 준비해야 하는거구나... 또 한가지 배웠습니다.

첫번째 별 얼라인.
역시 콘트롤러에는 모르는 아까와는 다른 별 이름이 영어로 나오고, 경통이 이동합니다.
그 별이 하늘의 어느 별인지는 모르지만 경통이 향한 방향이 그 방향에서 가장 밝은 별 방향으로 멈추었습니다.
어제 밤 집 베란다에서의 시행착오를 기억하며 그리 어렵지 않게 파인더와 아이피스 중앙에 그 별을 위치시킨 후, 엔터.

두번째 별 얼라인.
이 역시 어느 별인지도 모르면서도 첫번째와 동일하게 경통이 멈추고 향한 가장 밝은 별을 파인더와 아이피스 중앙에 위치시킨 후, 엔터.

얼라인 별이 어떤 별인지도 모르면서도 손쉽게(?) 얼라인을 마쳤습니다.

오늘 보고싶은건 목성이므로 콘트롤러를 조작하여 목성으로 GoTo 하려 하는데 목성이 영어로 뭐였는지 헛갈립니다.
목성이 영어로 뭐더라?  달은 Moon... 금성은 venus... 화성은 Mars...
목성이 Jupiter인가?  Saturn인가? 헛갈립니다. 끙....
나이탓이야 하면서 핑계를 대고 또 스마트폰을 켭니다. 영한사전을 찾아보고서야 목성이 Jupiter 맞군...
머릿속에 새로 담는것 보다는 지워지는게 더 많아지는 기억력을 나이탓으로 돌리며 핸드폰을 끕니다.
또 잠시 별이 잘 안보이는 시간을 지나고 콘트롤러를 조작합니다.  Jupiter를 선택하고 GoTo.

경쾌한 모터 소리를 내며 경통이 회전하고 아까 보았던 목성 방향을 향해 멈추어 섭니다.
눈대중으로 보니 경통 방향이 목성 방향으로 서 있더군요.
파인더를 통해 보니, 파인더 중심에서 좌측하단 2/3 부분에 목성이 들어와 있었습니다.

순간 이 스타네비게이터 102 망원경의 GoTo 정확성에 내심 놀랐습니다.
저는 사실 잘 보이지 않는 조그만 나침반으로 북쪽과 수평을 맞춘 후,
콘트롤러가 지정한 얼라인용 별 두개를 그게 무슨 별인지도 모르는채로 경통이 향한 별 방향을 미세 보정 해 주었을 뿐인데
이후 GoTo로 이동한 목성은 파인더 내에 들어와 있었습니다. 놀라웠습니다.

이제는 아이피스로 목성을 중앙에 맞추기 위해 25mm 아이피스를 꽂은 후
이번 역시 어제밤의 시행착오를 생각하면서 우선 어제 밤 집 베란다에서 초점이 맞았던 때의 가동부 길이를 대충 생각하면서
초점조절 노브를 돌려놓았습니다.

아이피스를 들여다보니, 뭔지는 몰라도 초점이 맞지 않은채로 퍼져 보이는 조그맣고 동그란 것이 아이피스 안에 있습니다.
순간 가슴이 떨리는 것을 느끼며 초점조절 노브를 천천히 돌리니 조금씩 선명해 지는데...
초점조절 노브를 살살 돌리는데도, 노브를 터치 할때마다 아이피스 내에 보이는 것들이 요동을 칩니다.
다른분들이 진동이라고 하는게 이걸 말하는 거구나... 가대와 삼각대가 중요하다고 하는게 이것 때문에 그렇구나... 하면서 또 하나를 배웁니다.

가장 선명해 보이는 위치에서 초점조절 노브 돌리기를 중단하고 찬찬히 보니...
어!!! 좁쌀만해 보이는 노란 무엇인가가 보이기 시작합니다.
그 옆 대각선 위치에는 아주 조그만 점이 3개가 찍혀 있습니다. 왼쪽 하단에 점 하나, 오른쪽 상단에 점 두개.

우와~~~ 목성이다~~~
제 생애 처음으로 직접 들여다 본 목성이었습니다. 신기했습니다.
목성이 아이피스 내에서 느리게 오른쪽으로 이동하고 있었고, 콘트롤러 방향 조정 키로 망원경 방향을 조금씩 옮겨가며
아무 생각 없이 한참을 그렇게 들여다 보고 있었습니다. 이게 목성이구나... 하면서요.

문득, 목성이 좁쌀만하게 보이고 있는 지금 배율이 궁금해졌습니다.
그동안 게시판을 돌아다니며 공부했던 몇가지 중, 배율에 대한 기억을 끄집어 냅니다.

초점거리가 800mm, 아이피스는 25mm... 그러면 배율은 800/25 = 32배.
그럼 번들로 포함된 아이피스 9mm를 꽂으면 배율은?  800/9 = 대강 90배쯤...

아이피스를 바꾸면 대강 3배쯤 커 보인다는걸 생각하고는, 아이피스를 9mm로 바꿉니다.
다시 들여다본 아이피스는 25mm보다 접안부 크기가 너무 작았습니다. 보이는 범위도 훨씬 좁아졌습니다. 답답했습니다.
근데 그보다 큰 문제는 목성이 안보입니다. 어쩔~~

파인더를 들여다 보니 목성이 중간에서 약간 벗어난 곳에 있습니다.
방향 키를 조정하여 목성을 파인더 중앙에 위치시키고는 재빨리 아이피스를 봅니다.
아이피스 한쪽 구석에 커다랗고 동그란 밝은 것이 보입니다.
목성일 것이라 생각하고는 아이피스 가운데로 옮기기 위해 방향 키를 누르는데, 방향키를 누르는 순간 목성이 홱~ 하고 없어집니다.
배율이 높아지니 목성을 중앙에 오도록 조정하는것이 쉽지 않습니다.
방향키를 살짝살짝 눌러 어렵사리 목성을 아이피스 중앙에 위치시키고는 초점조절 노브에 손을 대니...
헐~~ 25mm 아이피스에서 느꼈던 진동과는 비교할 수 없는 큰 진동이 멈추지를 않습니다.
멈추지 않는 진동 속에서도 가까스로 초점조절 노브를 초점이 가장 잘 맞는 위치에 두고 잠시 놔두니 진동이 멈추고...

우~~~~~~~ 와~~~~~~~~~~~~~~

아까는 좁쌀만해 보였던 목성이 지금은 마치 조그만 콩알 만하게 커진채로 선명하게 보입니다.
동그란 목성 중앙에 두줄의 가로줄이 너무도 선명합니다. 바로 옆의 조그만 점 세개가 너무도 선명하게 보입니다.
색깔은 부드럽고 연한 노란색 이었습니다.
이렇게 예쁠수가~~~ 그저 황홀할 따름이었습니다.
한마디 말도 못하고 그저 그렇게 목성을 바라보고만 있었습니다.
어제 밤에 집에서 와이프에게 목성을 보여주겠다고 큰소리를 쳤었는데, 이 이쁜놈을 혼자만 보고있으려니 너무 아까웠습니다.
하지만 지금은 나 혼자뿐인것을...

짧은 시간 동안 이렇게 감탄하며 목성을 보고있는데, 목성이 조금씩 오른쪽으로 흐르고 있었습니다.
25mm 아이피스로 볼 때보다도 흐르는 속도가 현저히 빨라졌습니다.
방향키를 살짝살짝 눌러 목성을 다시 아이피스 중앙에 위치시키고는 또 아이피스를 들여다 봅니다.

목성을 하염없이 바라보고 있는데... 문득 목성이 커다랗고 동그란 햄버거로 보이더군요.
두툼하고 동그한 햄버거 빵 사이에 고기패티가 두장이나 들어있는 커다란 햄버거 말입니다. 배가 고팠습니다.

햄버거를 생각하며 하염없이 그저 목성을 바라만 보다가 일어나려 허리를 들려 하는데 허리가 펴지지를 않습니다.

얼마간의 시간이 흘렀는지도 모르고, 허리가 얼마나 아팠는지도 모른채로 목성을 보고 있었던겁니다.
에구~~ 허리야~~ 참으로 허리가 많이 아팠습니다. 허리가 부실하면 별 보는것도 힘드는구나...
별 볼려면 허리를 위해 뭔가 준비를 해야되겠구나... 하며 또 하나를 배웁니다.

잠시 허리를 편 후, 다시 아이피스를 들여다보니 역시나 목성이 안보입니다.
다시 방향키를 살짝살짝 눌러 목성을 다시 보다가 생각합니다. 이 느낌을 남기고 싶었습니다.
사진을 한번 찍어 볼까?
핸드폰을 꺼내 카메라를 켠 후 카메라 렌즈 위치를 아이피스 근처에 가져다 대고는
방금 전까지 눈으로 직접 보았던 목성이 핸드폰 카메라 화면에 나오기만을 고대하며 이리저리 옮겨 보는데,
아무리 해봐도 핸드폰 카메라 화면은 새까맣기만 합니다.
한참을 이렇게 씨름을 하면서 천체 사진찍기가 이토록 힘든거구나... 하며 또 하나를 배웁니다.

오늘은 첫날이니 사진은 다음으로 미루기로 하고 아이피스를 들여다 보는데

콘트롤러 화면이 밝았다 흐렸다 하면서 동작을 안합니다. 아뿔사~~ 급하게 나오느라 배터리를 가져오지 못했습니다.
이래서 충전지를 사용하라고 하는구나... 충전지를 준비해야겠구나... 하며 또 하나를 배웁니다.

아쉬움을 달래며 아픈 허리를 들어 하늘을 보니 하늘의 안개는 아까와는 비교할 수 없을만큼 짙어져 있었습니다.
다른 별들을 보니 아까보다 훨씬 더 희뿌옇고 흐리게 보입니다.
어차피 잠시 후에는 안개가 짙어져 목성도 볼 수 없었겠구나 생각하면서도
한편으로는 이렇게 안개가 짙었고 미세먼지도 평소 5배가 넘어 경보 수준이었다고 하는데도
이 망원경으로 처음 본 목성을 이토록 예쁘게 볼 수 있었다는것을 생각하며
깨끗한 날씨라면 얼마나 더 선명하게 보일까... 생각하니 더욱 기대가 됩니다.

시계를 보니 새벽 4시를 지나고 있었습니다.

망원경을 조심조심 들고 집안으로 옮기고 밝은곳에서 보니 망원경 경통위에 이슬이 엷게 내려있습니다.
아~~ 이슬이 망원경 위에 이렇게 내리는구나... 또 하나를 배웁니다.

집안에 들어오니 잠시 앉아있으니 갑자기 피곤이 몰려옵니다. 허리도 무척 아픕니다.
생각해보니 별을 볼 준비도 제대로 하지 않고서는 저녁때부터 새벽 4시까지 느닷없는 강행군을 했더군요. 피곤할만도 했습니다.

모두가 첫 경험은 잊지 못하는 법이지요.
준비는 많이 부족했지만, 어젯밤 시행착오는 약이 되었고,

오늘 새벽, 고향 시골 집에서, 첫 망원경으로, 생애 처음 본 목성은 아마도 평생 잊지 못할것 같습니다.

첫 망원경을 들인 후 지난 1주일과 어제, 오늘까지, 참으로 가슴 설레이고 어린아이처럼 즐거웠고 행복했던 기간이었습니다.

잠시 후 잠에 들면 꿈에서도 예쁜 목성이 보일것만 같습니다.


정유진별님 2014-02-24 (월) 09:51
그 모습이 눈에 선합니다.ㅎㅎ
총알 좀 모아서 자동정열, GoTo, 추적 등의 모든 기능이 되는 미드의 LX90 시리즈의 8인치 망원경을 구입할까 생각중입니다.
12인치로 더 큰 놈으로 하고 싶었지만, 제원상의 경통의 무게가 50킬로가 넘더라는...이래선 이동을 못 하겠다 싶어서요.ㅋ
8인치 무게도 만만찮은 15킬로...파인더를 포함한 무게겠지만 무겁네요.ㅠ.ㅠ 운동으로 근력을 키워야 하나...ㅋ
10인치가 22킬로 남짓인데...이걸로 절충할까...싶기도 하고...ㅎㅎ 암튼...생각만 하고 있지만, 생각한다는 건...네...사겠다는거죠.ㅋ
거기다 결로방지 악세사리들이랑 사진촬영 악세사리를 더하면...어휴...다섯개 이상 들겠네.
광시야각 아이피스를 더하게 되면...여섯개는 족히...ㅠ.ㅠ(8인치 기준이니 10인치로 결정되면 여기에 두개가 더 든다는...)
아무튼 요즘 들어 무슨 바람이 불었는지, 검색하는 사이트가 천체장비 쇼핑몰...ㅋ
내년이면 5학년인데...ㅠ.ㅠㅋ
어쨌든 즐거운 관측 많이 하세요.^^
댓글주소
     
     
송하균별님 2014-02-24 (월) 09:59
부럽습니다. 좋은 장비 구매하시기 바랍니다.
저는 이쪽 계통으로는 왕초보 인데다가, 무엇보다도 부실한(?) 체력을 고려하여 가벼운 놈으로 시작하였습니다.
저는 올해 5학년 되었는데... 비슷한 연배분이신것 같아 반가운 마음이 앞서네요. 나중에 한 번 뵐 기회가 있으면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댓글주소
          
          
정유진별님 2014-02-24 (월) 10:12
올해 5학년 되셨으면...84학번?
전 생일이 좀 빨라서 말띠 84학번입니다.ㅋ
대단히 반갑습니다.^^
댓글주소
정유진별님 2014-02-24 (월) 10:01
다시 제원을 살펴 보니 이 모델의 사양표에 적힌 무게는 삼각대만 제외하고 가대는 포함된 무게였군요.
다른 모델에서 본 경통의 무게는 12인치가 15킬로 남짓...
분리가 어려운가...ㅋ
댓글주소
이형철별님 2014-02-24 (월) 16:19
성공적인 첫 관측 축하드립니다. 저도 처음 목성과 그 위성들을 보았을 때의 느낌이 생생하네요...
좋은 글 잘 봤습니다^^
댓글주소
   

총 게시물 117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17
저는 한번도 카메라를 사용해 본적이 없는데, 처음시작하기에 좋은 카메라이고 값도 저렴하고 잘 찍히는것 없을…
박정은별님 04-11 146 0
116
망원경을 살라고 합니다 하지만 처음사는거라 어디서 사야되는지 잘 모르겠네여어디서 사야 싸로 품질이 좋게 …
김태원별님 03-20 231 0
115
아직학생입니다 별에 관심이 많아서 한번 시작해보고 싶습니다 쌍안경도 좋고 망원경도 좋으니 추천…
김태원별님 01-13 600 0
114
평소 천체관측을 좋아해서 10_50쌍안경 으로 별을 보다가 천체망원경을 사려고 합니다. 사는곳은 경기도라서 광해…
허은제별님 01-08 613 0
113
원격 천문대용 PC는 정품 윈도우10을 이용합니다.그런데 전천 감시 카메라는 EOS 350d 를 구매해 두었었습니다.이 카…
이형철별님 02-05 2818 0
112
유튜브에서 생애 첫 망원경을 추천하는 동영상을 보고나서 꽂혀서 구매했습니다.http://youtu.be/Thh9MKQlpeEAWB OneSky 망…
김운하별님 03-10 6084 1
111
가격은 30만원정도로제가사는곳은 시골이라 맨눈으로도 잘보이는편이에요쌍안경모델이랑. 인터넷 사이트좀 알…
정솔별님 11-04 5377 0
110
아래 글은 네이버의 한 카페에 제가 올린 글(http://cafe.naver.com/skyguide/124507) 입니다.  공유를 위해 옮겨봅니다.--…
송하균별님 02-24 7762 0
109
아래 글은 네이버의 한 카페에 제가 올린 글(http://cafe.naver.com/skyguide/124491) 입니다.  공유를 위해 옮…
송하균별님 02-23 5658 0
108
아래 글은 네이버의 한 카페에 제가 올린 글(http://cafe.naver.com/skyguide/124475) 입니다.  공유를 위해 옮…
송하균별님 02-23 4702 1
107
아래 글은 네이버의 한 카페에 제가 올린 글(http://cafe.naver.com/skyguide/124067) 입니다. 초보자가 첫 망원경을 들인 그…
송하균별님 02-18 6389 0
106
두제품  이정도 사양이면 어떤지 전문가님들의 조언 부탁드립니다.초짜라서요 아이옵트론꺼구요자동탐…
김민성별님 10-02 3279 0
105
제 장비는 브레서천체망원경 스카이호크114EQ3(900mm)입니다. [이 게시물은 최고관리자님에 의해 2012-12-20 12:34:20 장…
김성문별님 03-12 4645 0
104
좋은 장비 구입후 이 코너 꼭 한번 써보고 싶었습니다. 장비 구입할 여건이 안돼네요.ㅠㅠ 그래서 실패담을 쓸…
최정순별님 09-22 6695 0
103
강호철 님도 같은 모델로 구입을 하셨죠....ㅎㅎ   망원경 본체는  90미리..3.5인치 구경 오토스타 기능에 …
이대희별님 08-05 5298 0
102
쌍안경르 준비 할 것 같은 느낌.......ㅎㅎㅎ   노트북 할부가 끝나기전에...왠지 올듯한 느낌..ㅋ     …
이대희별님 04-04 5525 0
101
메인 주 망원경   4인치 굴절 징후아...   그 다음...가벼운 마음으로 나갈수 있는 쌍안경...   .  …
이대희별님 01-26 8288 0
100
내용은 첨부파일(Telescope-2003) 참고하세요.   당시 캠프 교육용으로 사용했었는데 지금은 세월이 흘러 맞지 …
김병섭별님 09-09 8813 1
99
  ㅎㅎ 중3중에서 나만큼의 장비를 가지고 있는 사람은 천문노트에서는 없을듯 ㅎㅎ 돕소니안 10인치의 위…
김민영별님 02-12 10369 0
98
  Telescope:   Celestron CPC 1100 (2800mm)     Eyepieces:   GSO Superview 42mm & 30mm   TeleVue Naglers 2…
박재현별님 10-11 8242 0
97
안녕하세요 복귀 겸 제 새 장비로 같이 올려봅니다. eq6+sk200입니다. 앞으로 활동 열심히 할게요^^   [이 게시…
이주광별님 05-31 9635 0
96
주의 : 절대 쌍안경으로 태양을 향하지 말 것! 영구적인 시력 장애를 초래할 수 있다.   흔히 사람들은 밤하…
이형철별님 04-04 18930 2
95
구입한지는 몇달 되었습니다.;; 크기는 어른 팔뚝 보다 굵은듯 하구요.  만듬새는 역시 최고..     &n…
정석훈별님 11-10 11025 7
94
    드디어 저의 첫 장비가 도착하였습니다.     온지는 3주 정도 됬는데 디카를 허락을 못 받…
이민규별님 10-03 10975 19
93
 Canon 1D MARK III + EF50mm f1.4 + SPEEDLITE 580EX II    작년에 막투엔을 처분하고 이번에 막쓰리와 쩜사렌즈를 …
장형규별님 06-18 10527 101
92
안녕하세요^^ 이번에 막스토프 하나 입양 했어요~^^;; ------------------------------------------------------------------------------…
정현진별님 05-20 15362 83
91
극축을 맞추는 것은 적도의식 가대의 극축이 천구의 북극을 향하도록 하는 일이다. 대부분의 적도의에 극축 망…
이형철별님 05-08 14757 138
90
북극성의 적경, 적위는 다음과 같다. 적경 2h 33m 적위 +89°16′ 북극성은 하늘의 북극으로부터 약 44‘ 떨어져 있…
이형철별님 05-03 14303 131
89
망원경에 보면 주망원경과 뷰파인더가 있습니다. 저배율의 뷰파인더로 주망원경보다 넓은 시야를 훑어보면서 …
김태욱별님 04-18 14210 164
88
월성청소년 수련관 대회때 나가서 빌려서 사용했던 녀석입니다ㅎ 제가 실력부족으로 망원경 성능을 이끌어 내…
엄재현별님 12-15 11604 168
87
가끔 달,목성을 볼때는 이 녀석으로 사용합니다ㅎㅎ 단  초점 맞추는 나사를 좀 오래돌려야 된다는 단점이 있…
엄재현별님 12-14 11871 164
86
대곡고등학교 천체망원경입니다. 저기 재원선배님이 올려놓으신 망원경 외에 작년 초에 망원경을 학교에서 하…
이도언별님 12-14 13870 169
85
어디서 많이 본 듯한...ㅋㅋ 흔하디 흔한, 가장 싼.  제 80mm굴절망원경 입니다... 지금은 후회됨.. 더 큰 구경…
박재민별님 11-22 12166 180
84
 이 사진은 완성도 에요 - 아래 조립기도 있어요 ㅎ      우선 lxd75 가대를 뜯어서 조립을 하구 …
조셉별님 10-06 12742 177
83
밑에분꺼랑 똑같네요~ㅎㅎ [이 게시물은 최고관리자님에 의해 2012-12-20 12:35:19 장비 자랑하기에서 이동 됨]
최형욱별님 09-09 10546 160
82
1년전에 구입한 징후아 제품입니다   가대가 EQ3라서 상당히 부실하지만 상이 흔들릴뿐 보는데 상당한 지장…
조성수별님 08-29 11770 147
81
(2) 반사 망원경 렌즈대신 오목거울로 빛을 반사시켜 상을 얻는 방식으로 뉴튼 식, 카세그레인 식 등이 있다. 반…
어재규별님 07-23 15239 161
80
(1) 굴절 망원경 빛이 경통 앞부분의 대물렌즈를 지나 굴절된 후 초점에 모이는 방식으로 갈릴레이 식과 케플러…
어재규별님 07-23 18539 208
79
문득 질답란에 수차에 대한 이야기가 나와서 올려봅니다.색수차 이외에 광학기기에 나타나는 수차에 대한 이야…
김상광별님 05-31 14896 142
78
SLR 카메라가 아니라도일반 똑딱이 디카나 자동필카라도특정 조건에만 맞으면, 천체망원경에 연결 하게 해주는&nb…
조셉별님 05-09 9378 157
77
102mm (4")의 컴퓨터 달리고, 모터 잘 돌아가는 저같은 초보자에게 가장 잘 어울리는 굴절식 DS-2000 망원경이…
조셉별님 05-09 10817 171
76
천체망원경의 역사 ... 굴절식 망원경 ... 반사식 망원경 ...  반사굴절식 망원경 ...  가대 ...  …
어재규별님 05-01 15655 333
75
동영상 보기 : http://dory.mncast.com/mncHMovie.swf?movieID=10012217320070325033449&skinNum=1  제품명 : 라이트브릿치 16인…
지용호별님 03-25 42940 159
74
이제 관측을 시작했습니다.달, 토성, 플레이아데스성단, 오리온성운을 보았네요. [이 게시물은 최고관리자님에 …
김상훈별님 02-05 10334 148
73
하늘기획에서 전시품짜리 11만원에 사서 지금 잘쓰고 있습니다.약간 손질해놓으셔서 괜찮더군요 ㅎㅎ;제가 일단 …
송병권별님 02-02 9019 175
72
머 거의 낡아서 망원경의 기능이 그다지;;그나마 쌍안경 작은거는 미드 꺼 라는데 구경이 작아도 쓸만하고큰거는…
류호준별님 02-01 6865 114
71
   이제부터 제대로 된 천체관측의 세계에 입문하기 위해 일단     쌍안경 하나를 샀습니다. ㅋ…
오윤정별님 01-30 7561 99
70
   SPEEDLITE 580EX    캐논 최고의 플래시(스트로보)    기능이 참 많은데 써본게 몇가지 없…
장형규별님 01-23 6684 103
69
   TC-80N3    인터벌 촬영 : 꽃의 개화와 같이 일정 시간간격으로 같은 피사체를 촬영할 수 있음 &n…
장형규별님 01-23 6801 120
68
 뽐뿌게시판이 있었군요..ㅋㅋ    별님들 뽐뿌 마니 받으시라고 올려봅니다^^ [이 게시물은 최고관리…
장형규별님 01-23 6988 120
67
   Crumpler million dollar 7    크럼플러 밀리언달러 7 시리즈    색상: 검정    Canon EO…
장형규별님 01-23 8186 127
66
 뽐뿌 시리즈 두번째^^    일명 : 엄마백통 70-200L f2.8    캐논 L렌즈 시리즈는 캐논 최고의 기…
장형규별님 01-23 7250 110
65
  집에서 심심해서 만들었습니다. 전혀 준비안하고 맘이 가는데로 만들었습니다. ㅋㅋㅋ 구성이 형편없…
지용호별님 11-11 8305 109
64
망원경의 분해능은 상을 얼마나 세부적으로 보여주는가에 대한 능력이다. 쉽게 말해 쌍성이 있다면 그 쌍성…
지용호별님 08-07 20573 410
63
경통 :   SkyWatcher 10\" Reflector 가대 :   SkyWatcher EQ6-SynScan 아이피스 :   1. William Optics     SWA…
조승기별님 05-08 9960 67
62
드디어 저의 천체망원경이 도착했숨다. 얼마나 기뿐지.... 후후후   제 망원경을 소개하죠 이름 : 라이트브…
지용호별님 04-27 13692 64
61
카메라 XW 그리고 플로라이트급의 렌즈 청소의 압박에 구매하게된 클리너 세트입니다.   상당히 싸서…
정용석별님 03-22 6365 60
60
잠시 천문노트랑 떨어져 있는 사이에 장비가 좀 바뀌었습니다.   Skywatcher UW6mm와 Helios Fieldmaster 7×50 가 새…
정용석별님 03-22 6518 67
59
못받을줄 알았던 장학금을 받게 되면서 덜컥 질러버렸습니다.   렌즈는 번들렌즈..   ASA 200범위내에서 …
정용석별님 03-22 6718 55
58
오늘 새로산 BLISS 10*50입니다. 앞에 검은 것은 흑점 관측용 필터입니다.   괜찮은 쌍안경인듯 [이 게시물…
장석찬별님 03-18 6634 61
57
기숙사 있는 고등학교 다니는데요.   쌍안경을 샀어요   앞에 계신 분의 것과 같은 헬리오스 7*50   …
진동우별님 03-07 7272 49
56
반갑습니다. 저는 레이저를 만들고 레이저 관련 실험하는 대학원생입니다.   사진은 제가 자작한 스타 포인…
정상오별님 03-03 9061 59
55
저희학교 천체망원경 ETX-125EC  이에요.ㅋ 이망원경은 학교꺼지만 전교생중에서 거의 저혼자만 사용했습…
정재원별님 02-19 7679 53
54
           저작년 학교 축제때..대구과학고에서 …
정재원별님 02-18 7942 49
53
  망원경이란...... 1. 망원경의 구조 망원경의 구조는 크게 경통과 마운트, 그리고 삼각대로 나눌 수 있다. …
김수환별님 02-17 11830 285
52
ㅋㅋ 며칠전에만 해도 돕을 썼는데 적도의로 업그레이드 했습니다 ㅋㅋㅋ  아직 제대로 적응이 안됐지만 모…
박웅별님 02-05 7328 48
51
- 렌즈구성 : 7군 7매 - 화각 : 45도 - 조리개 날개매수 : 8 - 최소 조리개 수치 : F16 - 최단 촬영거리 : 40cm - 최대배율 :…
이형철별님 01-28 6547 95
50
인물 사진이나 풍경 사진은 최근에 들어서야 조금씩 흥미를 가지는 수준이고 순전히 천체 사진을 찍기 위한 …
이형철별님 01-28 6866 103
49
보급형 DSLR 사용자에게 위의 광고는 허위 과장 광고? 나름 기대하고 샀던 50mm 1.8 짜리 렌즈...(일명 쩜팔이)…
이형철별님 01-28 7098 127
48
초 광각 어안렌즈로 일반 카메라와 디지털 카메라, 디지털 캠코더등에 사용할 수 있는 어안 컨버젼렌즈...이걸 끼…
이형철별님 01-28 7238 104
47
헝그리 3종 세트의 선두주자... 카메라를 사면 그냥 주는 번들 렌즈...(물론 공짜는 아니다. 카메라 값에 포함)하지…
이형철별님 01-28 6538 107
46
매니아라면 한번쯤 거쳐갔거나.. 아님 갖고 있다고 일컬어지는 Tamron AF 28-75mm에 대한 사용기를 쓰고자 합니다. …
이형철별님 01-26 6760 101
45
어이 아무래도 그렇지 뽐뿌질 게시판 이게 모니~~~ [이 게시물은 최고관리자님에 의해 2012-12-20 12:35:19 장비 …
최동일별님 01-24 6809 94
44
후후후...오늘 하늘기획에 가서 미드사의 라이트브릿지 트러스 12인치 주문했숨다. 기대가 만땅입니다.히힛~~~ 넘 …
지용호별님 01-24 7911 26
43
허락을 받고 퍼온 글이며 출처는 글의 마지막에 링크 되어 있습니다.---------------------------- 표류이탈법(drift …
어재규별님 01-21 12039 165
42
----------------------------작성 : 안양광(DAUM cafe 별...)출처 : http://cafe.daum.net/2stars---------------------------- 극축망…
어재규별님 01-21 14196 145
41
허락을 받고 퍼온 글이며 출처는 글의 마지막에 링크 되어 있습니다.---------------------------- 2점정렬과 3점정…
어재규별님 01-21 11772 149
40
작년에 중고로 sony PDA 클레에를 샀는데 os 가 palm 이라서 여기에 쓸 프로그램들을 찾다가 천체관측프로그램…
정재원별님 01-20 6778 26
39
제 노트북과 PDA 입니다. PDA는 밑에서 소개했고 노트북은 좀 오래전에 구입했는건데 삼성 센스 680 램 : 128 하…
정재원별님 01-20 6596 27
38
칠공이만 빼고 다모였네요^^ 제 장비들 종합세트 입니다..ㅋ 별들을 보는데 조금이라도 도움을 주는 제친구들~…
정재원별님 01-20 7099 42
37
제가 첨으로 산 수동카메라 Pentax MX 입니다. 이카메라로 여러 별자리들도 찍고 특히 혜성을 찍었을땐 깜짝놀…
정재원별님 01-20 6549 38
36
Pentax MX 로 찍은 맥홀츠혜성입니다. 저번에 천체사진갤러리에 올렸었는데 점상촬영 이었는데.. 혜성이 나오더…
정재원별님 01-20 6802 46
35
몇일전에 구입한 첫 DSLR 칠공이 입니다^^ 아직 천체사진 찍어보진 못해서 상당히 기대 됩니다.ㅋ 내일 찍으러 …
정재원별님 01-20 6938 39
34
반사망원경 구입하기전에 사용하던 쌍안경 이에요^^ 이건 제가 돈주고 산게 아니고 아버지께서 젊을때 구입하…
정재원별님 01-20 6827 26
33
제가 고1때 산 첫 망원경입니다.ㅋ 중3후반부터 천체에 관심이 생기면서 돈을 조금씩 조금씩 모아서 샀었죠..…
정재원별님 01-20 7689 29
32
아이피스, 발로우렌즈, 손전등, 낮침반, 공구 등등 항상 관측나갈때 챙겨 가던거에요^^ [이 게시물은 최고관…
정재원별님 01-20 7085 28
31
아.. 개인적으로 이 장비들은 제가 갑부인것도, 어머니나 아버니께 돈 빌린것도 아니고요.. 순수하게 먹을거 …
정용석별님 01-20 6269 30
30
두둥!!!!!!! 드디어 나왔습니다!!!!!!!! 지금 열심히 돈모아서 천천히 갚고 있는 다카하시 스카이구공님 ㅋ 확…
정용석별님 01-20 8292 20
29
#055 + #141RC 무척이나 튼튼하고 짱짱한 녀석이다. 바람이 불어도 쓰러지지 않을 저 안정감에 중고임에도 불…
정용석별님 01-19 6807 27
28
아마추어 천문 동아리에 있으면서 제일 먼저 사게된 천체용품이다.. - 출 력 :5mW 3V / 10mW(최대 20mW) - 밧데리:…
정용석별님 01-19 7176 28
27
SLR 카메라와 디카에 사용하는 카메라 연결 마운트입니다. 보통 T마운트 또는 T링이라고 부릅니다. 이 제품은 망…
정용석별님 01-19 7288 32
26
1. 측광 : 중앙중점식 2. 노출모드 : 매뉴얼 3. 필름감도 설정 : 25 - 1600 / 매뉴얼 설정 4. 셧터 : 1 - 1/1000, B 5. 동…
정용석별님 01-19 6536 28
25
제일 처음 산 150mm 반사망원경입니다. 이름은 아직 정하지 않은 ㅋㅋ (가명)청둥이..ㅋㅋ 지름신이 강림하신 …
정용석별님 01-19 7574 21
24
스타파티에서 경품으로 받았던 Moon Filter. 투과율 13%로 눈이 부시지 않음 초승이든 보름이든 이 필터가 있어…
정용석별님 01-19 6699 26
23
본 제품의 LED 전구는 Solid 재질로 되어 있어 유리가 깨어지지 않고 필라멘트가 없어 수명이 반 영구적이고 전구…
정용석별님 01-19 6725 28
22
돈없을때 산 아이피스 66도의 광각에 88,000이라는 저가의 제품으로 지름신이 강림하셨는데, 상이 그렇게 썩 …
정용석별님 01-19 6783 32
21
Specification : 7×50 Magnification : 7× Object Lens Diameter : 50mm Field of view : 6도 Lengh : 180mm Weight : 825g Product Code : 685 -…
정용석별님 01-19 7199 22
20
porta경위대 경위대를 무시하는 사람들에게 미니시소나 자이로미니 포르다를 꼭 보여주고 싶다 -_- 얼마나 좋…
정용석별님 01-19 7121 28
19
광학 망원경은 사람의 눈보다 더 많은 빛을 모아 어둡고 멀리 있는 천체의 상을 눈으로 볼 수 있게 해 주는 장…
김현기별님 01-09 16108 138
18
『망원경에 대한 몇 가지 진실』이란.. 아마추어 천문가이신 이준희님이 Starryland에 쓴 글입니다..다음 링크를 참…
안해도별님 01-01 12777 159
 1  2  맨끝
 
Since 2001.2.7 미래창조과학부 등록 비영리민간단체 천문노트. Copyright All rights reserved.
단체명 : 천문노트  |    고유번호 : 101-82-15888  |    대표자명 : 김태욱, 조우성  |    주소 : 138-804 서울특별시 송파구 가락동 93 금강빌딩 7층 710호  |    전화 : 02-543-3295  |    Fax : 02-6918-6888  |    통신판매신고번호 : 종로 제01-5696호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및 사이트관리자 : 지용호